UPDATE. 2023-12-05 01:15 (화)
“심장이 뛰는 한 광주답게!” 무서울 것 없는 광주FC, 이번엔 FC서울이다
“심장이 뛰는 한 광주답게!” 무서울 것 없는 광주FC, 이번엔 FC서울이다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3.09.15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광주FC가 거침없는 상승세를 FC서울 원정에서도 잇는다.

K리그를 대표하는 강호 중 한 팀 서울에 설욕과 함께 3위를 유지할지 주목

[광주인터넷뉴스=기범석 기자] 프로축구 광주FC가 오는 17일 오후 2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서울과 하나원큐 K리그1 2023 30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무서울 것 없는 광주FC, 이번엔 FC서울이다"
"무서울 것 없는 광주FC, 이번엔 FC서울이다"

최근 광주의 상승세는 거침없다. A매치 휴식기 전인 지난 29라운드 울산 원정에서 이건희, 베카의 득점에 힘입어 2-0 승리를 기록하며 리그 3위를 굳건히 지켰다.

디펜딩 챔피언을 상대로 짜릿한 승리를 거두었고, 이는 8년 만의 울산전 승리뿐 아니라 1부리그 최다승(기존 2016년 11승)의 신기록 달성, 9경기 연속 무패(5승 4무) 행진으로 선수단의 분위기는 최고조를 달리고 있다.

2주간의 A매치 휴식기를 보낸 광주의 다음 상대는 서울이다. 광주가 올 시즌 승리를 거두지 못한 유이한 팀으로 설욕 의지와 함께 동기부여가 충분한 만큼 더 적극적인 경기력으로 승리를 거두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

광주의 최근 상승세는 공격진의 눈부신 활약에 있다. 지난 라운드 선발로 나선 이건희와 베카는 각각 전반 17분, 후반 9분 골로 승리를 이끌었으며 연계 플레이와 전방 압박으로 팀 공격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대표팀에 합류한 선수들도 좋은 활약을 펼쳤다. 올림픽 대표팀에 나선 엄지성과 허율은 부지런한 움직임으로 팀 공격을 책임졌으며, 첫 태극마크를 거머쥔 이순민은 웨일스, 사우디아라비아와의 2연전에 출전하며 A매치 데뷔와 함께 존재감을 알렸다. 알바니아 국가대표에 발탁된 아사니는 지난 11일 폴란드를 상대로 환상적인 중거리 득점을 기록하며 최고의 경기력을 선보였다.

여기에 안영규, 아론 센터백 듀오의 안정적인 수비와 주전 골키퍼 김경민의 선방 쇼까지 탄탄한 수비벽을 유지하며 2경기 연속 무실점을 보여주고 있다.

이번 상대 서울은 K리그를 대표하는 강호 중 한 팀이다. 11승 10무 8패로 리그 4위에 올라 있으며 기성용, 나상호, 팔로세비치, 오스마르, 김주성 등 최고의 국내외 선수들과 베테랑-젊은 선수들의 조화가 잘 어우러져 있다. 최근 4무 2패로 부침을 겪었으나 지난 라운드 수원과의 슈퍼매치에서 1-0 승리를 거두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이번 경기 광주가 상승세를 서울에서도 이어가 설욕과 함께 3위를 유지할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