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6-14 16:26 (금)
[취재현장] 강기정 광주광역시장·홍준표 대구광역시장 축하속에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 개최
[취재현장] 강기정 광주광역시장·홍준표 대구광역시장 축하속에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 개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4.02.07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대구광역시(시장 홍준표)는 7일 오후 1시 30분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전남 담양군, 전북 순창군·남원시·장수군, 경남 함양군·거창군·합천군, 경북 고령군 등 철도 경유 영호남 8개 기초자치단체와 함께 '달빛철도 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를 개최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서 "달빛동맹은 국가 질병인 수도권 집중을 막는 투쟁이며 지역의 저항이며 국가균형 발전의 새로운 협치 모델이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박병규 광주 광산구청장, 문인 광주 북구청장, 김병내 광주 남구청장, 김이강 광주 서구청장, 임택 광주 동구청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이제 광주와 대구는 1시간대로 왕래할 수 있는 이웃이 되었고, 첨단 미래 산업의 길을 함께 할 수 있는 진정한 동맹이 되었다. 구청장협의회도 광주시와 함께 달빛철도 조기 건설을 위해 매진하겠다"고 축하를 전했다.
김병내 광주 남구청장, 김이강 광주 서구청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이제 광주와 대구는 1시간대로 왕래할 수 있는 이웃이 되었고, 첨단 미래 산업의 길을 함께 할 수 있는 진정한 동맹이 되었다. 구청장협의회도 광주시와 함께 달빛철도 조기 건설을 위해 매진하겠다"고 축하를 전했다.
(왼쪽부터) 이병노 담양군수, 명창환 전남도행정부지사는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국가균형발전과 동서화합의 상징과도 같은 달빛철도가 건설되면 영·호남 교류 활성화와 더불어 담양군의 지속적 경제성장의 초석이 될 것이다"며 축하의 박수를 전했다.

이날 행사에는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김영록 전남도지사 축전, 이병훈 더불어민주당광주시당위원장, 주기환 국민의힘광주시당위원장, 김병내 광주 남구청장, 임택 광주 동구청장, 김이강 광주 서구청장, 문인 광주 북구청장, 박병규 광주 광산구청장, 국민의힘 윤재옥 원내대표 축전,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원내대표 축전, 김경만 국회의원 축전, 조오섭 국회의원, 강대식·김민기·김정재·최인호 국회의원, 김도읍·소병철·정점식 국회의원, 이용빈 국회의원, 윤영덕 국회의원, 이형석 국회의원, 정무창 광주광역시의회의장과 광주시의회의원, 명창환 전남도행정부지사, 고광완 광주광역시행정부시장, 배일권 광주시기획조정실장, 김관영 전라북도지사를 대신해 임상규 부지사, 이병노 담양군수, 최영일 순창군수, 최경식 남원시장, 최훈식 장수군수, 이만규 대구시의회의장과 대구시의원, 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 류한국 대구 서구청장, 박완수 경상남도지사, 이남철 고령군수, 김윤철 합천군수, 구인모 거창군수, 진병영 함양군수, 김동찬 광주경영자총협회부회장, 정민곤 광주광역시 도시공사사장, 배윤식 광주광역시 도시공사사업본부장, 김광진 국회의원예비후보, 곽귀근 광주 방송인, 이주영 대구 방송인, 영호남 시도민 1200여명이 참석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축전을 통해 " 대한민국의 새로운 동서 성장축으로서 진정한 지방시대 실현을 앞당기는 신호탄이 되길 바란다.  “달빛철도특별법 통과를 거듭 환영하며, 앞으로 영호남 6개 광역자치 시·도가 상호 발전을 위해 더욱 폭넓게 상생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왼쪽부터) 이병노 담양군수, 명창환 전남도행정부지사, 김광진 국회의원예비후보는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 축전을 청취한 뒤 함께 박수로 축하를 나눴다.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서 "달빛동맹은 소멸되고 있는 지방시대를 새롭게 만드는 국가차원의 프로젝트이다"고 말했다.
고광완 광주광역시행정부시장, 임택 광주 동구청장, 김이강 광주 서구청장, 김병내 광주 남구청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의 인사말을 청취한 뒤 박수로 축하를 전했다.
정민곤 광주광역시 도시공사사장, 배윤식 광주광역시 도시공사사업본부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달빛철도 건설을 위한 특별법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달빛철도를 매개로 동서화합 및 지역균형발전이 보다 신속히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동찬 광주경영자총협회부회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광주와 대구는 남부 거대경제권 조성 협약을 통해 달빛철도 조기 건설, 신산업벨트 조성, 인재 육성을 목표로 산업동맹의 길로 나아가게 된다. 동서화합과 발전을 기대한다"고 축하를 전했다.
배일권 광주시기획조정실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드디어 동서 화합의 철도가 달릴 수 있게 됐다. 광주, 전남, 전북, 대구,경북, 경남을 포함한 영호남 시도민과 이 기쁨을 함께 나누고 싶다"라고 말했다. 

특히 대구시와 광주시, 철도 경유 영호남 8개 시·군은 이날 영호남 상생 발전을 더욱 견고히 하기 위한 '남부거대경제권 조성 협약'을 체결했다.

주요 내용은 ▲달빛철도 조속한 건설 ▲달빛첨단산업단지, 국가 인공지능(AI)·디지털 혁신지구 구축 등 신산업벨트 조성 ▲남부거대경제권의 전략산업 육성 및 지역 인재 육성 ▲대구-광주 2038 하계 아시안게임 성공 유치 등 영호남 상생 협력 사업 공동 발굴 및 추진 등이다.

김경만 국회의원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 축전을 통해 "국가균형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박수로 함께 기쁨을 나눴다.

이에 따라 광주-대구 1시간대 반나절 생활권이 가능한 달빛철도를 통해 지역거점 간 연결성이 강화되고, 영호남 산업벨트 기반이 마련되는 등 남부거대경제권이 더욱 탄탄해질 전망이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철길과 하늘길을 연 달빛동맹은 국가 균형 발전을 이룰 새로운 협력모델이자 대한민국 건강회복 프로젝트로 행정이 길을 제시하고 정치가 힘을 보탰다"면서 "이제 광주와 대구는 남부거대경제권 조성 협약을 통해 달빛철도 조기 건설, 신산업벨트 조성, 인재 육성을 목표로 산업동맹의 길로 나아간다"라고 밝혔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민선 8기 달빛동맹은 먼저 하늘길과 철길을 열었고, 이제 달빛산업동맹을 통해 남부거대경제권이 수도권에 버금가는 대한민국의 중심축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이병노 담양군수는 영호남 상생 발전을 더욱 견고히 하기 위한 '남부거대경제권 조성 협약'을 체결한 후 축하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이병노 담양군수와 철도 경유 영호남 8개 시·군 단체장들은 영호남 상생 발전을 더욱 견고히 하기 위한 '남부거대경제권 조성 협약'을 체결한 후 축하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 시는 이날 행사에서 달빛철도 특별법 통과에 기여한 국민의힘 윤재옥 원내대표와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원내대표,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강대식·김민기·김정재·조오섭·최인호 의원, 법제사법위원회 김도읍·소병철·정점식 의원, 대구시의회 이만규 의장, 광주시의회 정무창 의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하며 고마움을 전했다.

행사는 강기정 시장과 홍준표 시장의 인사말, 축사, 국회의원 및 지역민들의 축하 영상 메시지, 축하 공연, 협약식 및 미래 비전을 담은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한편, 광주광역시와 대구광역시는 지난 2022년 11월 민선 8기 달빛동맹 협약을 체결한 뒤 지난해 4월 군공항특별법 동시 제정을 이끌어낸데 이어 올해 1월 25일 '달빛철도 특별법' 통과의 성과를 거뒀다.

 

[[취재현장] 강기정 광주광역시장·홍준표 대구시장 축하속에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 개최]

곽귀근 광주 방송인, 이주영 대구 방송인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의 원활한 진행과 사회를 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서 조오섭 국회의원 등 달빛철도 특별법 통과에 기여한 유공자들에게 감사패를 전달한 후 축하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형석 국회의원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영호남 숙원사업인 달빛철도 특별법의 국회 통과를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광주·전남·전북·대구·경북·경남을 포함한 영호남 시도민과 이 기쁨을 함께 나누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동서화합과 국가균형발전을 기대한다"고 축하를 전했다.
주기환 국민의힘광주시당위원장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광주·대구 시민들 대다수가 달빛철도 건설을 원하고 있고 여야가 오랜만에 보여준 협치의 결과물이기에 그 의미가 더욱 크다. 달빛철도 사업이 신속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축하를 전했다.
이용빈 국회의원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해 홍준표 대구광역시장과 동서화합, 영호남 상생 발전을 위한 담소를 나누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명창환 전남도행정부지사, 이병노 담양군수와 전북 순창군·남원시·장수군, 경남 함양군·거창군·합천군, 경북 고령군 등 철도 경유 영호남 8개 기초자치단체장과 의장들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서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명창환 전남도행정부지사, 이병노 담양군수, 조오섭 국회의원, 이용빈 국회의원, 윤영덕 국회의원 등 전북 순창군·남원시·장수군, 경남 함양군·거창군·합천군, 경북 고령군 등 철도 경유 영호남 8개 기초자치단체장과 의장들은 '달빛철도 특별법' 통과를 축하하는 행사를 갖고, 남부거대경제권의 미래 발전을 다짐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정무창 광주광역시의회의장과 광주시의회의원들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서 "달빛철도의 조속한 건설을 위해 함께 힘과 지혜를 모아나가자"며 화이팅을 외쳤다.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를 축하하는 공연이 펼쳐졌다.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 참석한 영호남 시도민들이 축하를 나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