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6-14 16:26 (금)
박병규 광산구청장 "중도 입국‧고려인 등 이주배경 청소년 한국어 교실 운영한다!"
박병규 광산구청장 "중도 입국‧고려인 등 이주배경 청소년 한국어 교실 운영한다!"
  • 이강호
  • 승인 2024.03.18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산구 야호센터‧가족센터에서 11월까지…초록우산어린이재단 후원

[광주일등뉴스=이강호 기자] 광주 광산구(구청장 박병규)는 고려인 동포 자녀, 이주노동자, 중도 입국 자녀 등 이주배경 청소년의 학교생활 적응과 지역사회 소통을 돕기 위한 광산어학당 한국어 교실 ‘초록빛 새싹학교’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원사진-박병규 광산구청장) 광주 광산구는 이주배경 청소년 한국어 교실 '초록빛 새싹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광주 외국인 주민의 절반 이상이 광산구에 거주하는 가운데, 최근에도 이주노동자가 늘어나면서 광산구 월곡동 소재 초등학교는 이주배경 학생 비율이 급격히 높아지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광산구는 이러한 지역사회의 변화에 대응하고, 부모를 따라 한국에 온 중도 입국 청소년이 언어적인 어려움을 잘 극복하고 새로운 문화, 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한국어 교실 ‘초록빛 새싹학교’를 마련했다.

지난 16일 첫 수업을 연 가운데, 11월까지 광산구 송정동에 있는 ‘광산구 가족센터’와 월곡동청소년문화의집 야호센터 2곳에서 진행한다.

광주 광산구는 이주배경 청소년 한국어 교실 '초록빛 새싹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교육 효과를 높이기 위해 장소마다 10명씩 교육 인원을 편성, 전문 강사의 진단 평가를 바탕으로 한글 기초와 일상생활 표현, 필독서 중심 읽기, 글쓰기, 학습 언어 등 한글 기초 교육을 제공한다.

초록어린이재단의 후원으로 모든 교육은 무료로 운영한다.

광산구는 한국 청소년들도 이중언어를 배울 수 있도록 하는 중국어, 베트남어 등 다국어 교실과 지역아동센터 등 주요 거점 공간에 한국어·다국어 강사를 파견하는 '찾아가는 광산어학당' 운영도 준비 중이다.

또한 언어‧학습, 놀이‧문화, 심리‧정서, 진로 등 이주배경 청소년을 위한 종합 지원과 함께 긴밀한 민‧관‧학 협력체계를 구축·운영할 계획이다.

한편, 광산어학당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광산구 교육도서관과(062-960-8536)에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