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4-18 16:54 (목)
김영록 전남도지사 축하속에 전남도청서 29일까지 ‘안녕? 우리의 봄’ 도자 전시회 개최
김영록 전남도지사 축하속에 전남도청서 29일까지 ‘안녕? 우리의 봄’ 도자 전시회 개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4.03.27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영록 지사 “끈기·노력으로 전하는 희망 메시지” 강조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는 판로 확보가 어려운 중증장애인 도예 작가의 작품을 홍보하기 위한 도자 전시회 ‘안녕? 우리의 봄’이 도청 윤선도홀에서 29일까지 진행된다고 밝혔다.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27일 도청 윤선도홀에서 개막한 장애인 작가들의 열정이 담긴 ‘우리의 봄’ 도자 전시회 작품을 관람하며 작가들을 격려하고 있다. 

27일 개막식에선 김영록 전남도지사, 나광국 전남도의원, 김산 무안군수, 이상심 전남도보건복지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토분 전시 및 판매 부스가 운영돼 토분 활용 원예 일일 체험이 진행됐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이번 전시는 남다른 끈기와 노력 끝에 탄생한 멋진 작품을 선보이는 자리”라며 “작가들이 전하는 희망의 메시지에 감동과 위로를 얻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전남도는 장애인이 마음껏 능력을 발휘하도록 전남 행복 시책을 더욱 힘껏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무안자립원과 목포장애인요양원이 주최하고 전남도가 후원한 이번 전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어우러지는 문화교류의 장이다.

가 27일 도청 윤선도홀에서 개막한 장애인 작가들의 열정이 담긴 ‘우리의 봄’ 도자 전시회 작품을 관람하며 작가들을 격려하고 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27일 도청 윤선도홀에서 개막한 장애인 작가들의 열정이 담긴 ‘우리의 봄’ 도자 전시회 작품을 관람하며 작가들을 격려하고 있다.

전남도는 무안자립원과 목포장애인요양원 등 장애인단체의 운영비를 지원하고, 전남형 중증장애인 공공일자리사업, 장애인 취업 지원 사업을 추진하는 등 도민 모두가 행복한 전남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