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5-23 16:16 (목)
김이강 서구청장 "맨발 성지 서구, 맨발로 7.7㎞ 조성...‘맨발의 청춘’ 시절 즐기며 건강과 행복누리세요!"
김이강 서구청장 "맨발 성지 서구, 맨발로 7.7㎞ 조성...‘맨발의 청춘’ 시절 즐기며 건강과 행복누리세요!"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4.04.17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광역시 서구(구청장 김이강)가 총길이 7.7㎞의 맨발로(路)를 완성했다. 서구는 주민들이 언제나 편리하고 쉽게 이용할 수 있는 ‘내곁에 맨발로’를 전체 18개 동 24곳에 조성했다고 밝혔다.

(왼쪽에서 두번째)김이강 서구청장은 서구민들과 함께 맨발로를 걸으며 소통의 시간을 갖고 있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주민들이 쉽게 찾고 즐길 수 있는 맨발로를 도심 곳곳에 조성하고 있다”며 “서구민들이 ‘맨발의 청춘’ 시절을 즐기며 건강과 행복 두 가지를 동시에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들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서구는 2022년 치평동 상무시민공원을 시작으로 2023년 금호‧쌍학어린이공원을 비롯해 10개 동 14곳에 맨발로 및 황토체험장을 조성했으며 풍암동 금당산에는 4.2㎞에 달하는 맨발로가 조성됐다. 올해 푸름어린이공원 등 3개소에 맨발로를 조성했고 연말까지 농성광장, 효사 ‧ 운천어린이공원에 추가 조성할 예정이다.

서구는 공원 외에도 보다 가까운 곳에서 맨발걷기를 체험할 수 있도록 양동‧효광‧광주서‧주월‧금당초등학교와 광덕고등학교 운동장을 활용해 세족장과 안내시설을 4월 중 설치할 예정이다.

서구, 맨발로를 걷고 있는 서구민들

특히 주민들에게 인기가 많은 상무시민공원 맨발로는 야간 이용객들을 위해 안심 조명을 설치하고 맨발로 폭을 2m로 확장해 주민 만족도를 높였으며, 노인일자리사업과 연계해 맨발로 내 이물질 제거 및 배수로 정비 등 유지관리에도 힘을 쏟고 있다. 또 계절별로 노면 고르기 및 다짐, 마사토 보충작업 등도 실시한다.

이와 함께 서구는 맨발걷기 교육, 동호회 운영, 맨발걷기 챌린지 등을 통해 맨발걷기 문화 확산과 생활화에 힘쓰고 있다.

서구는 오는 5월11일 금당산 일대에서 광주‧전남 최초로 ‘제1회 도심맨발축제’를 개최한다.

또한 서구는 경로당 활성화 프로그램으로 ‘맨발로 청춘학교’를 운영하고 있으며, 아동 대상 ‘맨발로 키움학교’ 운영을 비롯해 걷기와 요가, 명상을 결합한 맨발치유 프로그램, 노인일자리사업과 연계한 맨발로 멘토링 사업도 추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