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7-16 17:06 (화)
김이강 광주 서구청장 “마을관리사무소 운영은 ‘착한정책’이 될 것이다!"
김이강 광주 서구청장 “마을관리사무소 운영은 ‘착한정책’이 될 것이다!"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4.06.13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구, 호남권 최초 원룸촌 마을관리사무소 개소
- 상무1동, 금호2동 대규모 원룸타운에 ‘서구형 마을관리사무소’운영
- 안전순찰, 환경정비, 공구대여 등 원룸촌에 생활밀착형 서비스 제공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광역시 서구(구청장 김이강)가 호남권 최초로 원룸촌에 마을관리사무소를 운영하면서 ‘착한 공동체’문화 조성에 나선다. 서구는 11일 상무1동 파랑새원룸타운에서 제1호 마을관리사무소를 개소한 데 이어 17일 금호2동 푸른마을원룸타운에 제2호 마을관리사무소 문을 열 예정이다.

(왼쪽) 김이강 서구청장은 행복마을관리소 제막식을 하고 있다.
김이강 서구청장과 내빈들은 행복마을관리소 제막식을 하고 있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마을관리사무소 운영은 착한도시 서구 실현을 위한 대표적인 ‘착한정책’이 될 것이다”며 “1인 가구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각도의 지원 방안을 검토‧확대 시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구는 주택 67%가 아파트 및 연립 등 공동주택이며 다가구‧단독 주택이 33%를 차지하고 있다. 공동주택의 경우 관리사무소를 통해 주택 관리‧수선, 공동체 소통 등 생활 밀착형 문제를 해소하고 있으나 청년, 직장인 등 1인 가구들이 많은 원룸촌 등에서는 청소, 주차관리, 집수리, 택배관리 등 생활문제 해결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에 서구가 대규모 원룸촌을 중심으로 마을공동체들과 함께 마을관리사무소를 운영하며 생활밀착형 서비스에 나선다. 상무1동은 쌍촌마을 어울림센터(상일로14번길 5-13), 금호2동은 푸른마을경로당(화개2로 9번길 5-6)에 각각 마을관리사무소를 두고 ▲환경정비(청소, 분리선별, 홍보) ▲설비업체 중계 ▲안전순찰(도로파손, 주차, 여성안심귀가) ▲사랑방 운영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마을관리사무소 운영주체는 상무1동 파랑새원룸타운협의회(대표 박재길), 금호2동 마을지킴이(대표 오인철)가 맡고,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행복마을관리소 개소식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김이강 서구청장과 내빈들은 행복마을관리소 제막식을 마치고 축하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구는 경찰‧소방과 함께 마을 안전망도 구축한다. 서부경찰서(상무‧금호지구대)는 원룸 주변 순찰과 안심귀가 등 범죄없는 마을조성에 참여하고 서부소방서(화정‧풍암119안전센터)는 소방·구급교육 등을 지원해 건물관리인의 전문성을 키울 예정이다.

박재길 상무1동 파랑새 원룸타운협의회 대표는 “6천여 가구가 생활하고 있는 전국 최대 원룸타운을 행복한 보금자리로 가꾸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으며, 오인철 금호2동 마을지킴이 대표는 “마을 구성원 모두 합심해 청년·직장인이 살고 싶은 ‘착한마을’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서구는 지난 5월 상무1동, 금호2동 원룸타운 건물주협의회와 장애, 질병, 빈곤 및 사망 등 사회적 위험에 놓인 가구를 위한 고독사 예방 민관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